부산시, 공공기관과 소통․협력 강화로 혁신동력 높인다

「시-공공기관 협업추진단」 구성… 상시 협업시스템 운영
기사입력 2019.12.08 14:32 조회수 912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 정책연구․도시개발․경제진흥․문화관광 4개 분야로 편성, 긴밀한 협업체계 구축

◈ 부산시, 공공기관과 시정철학 공유 및 시정 주요 현안에 대한 이해도 높여 혁신동력 강화

 

 부산시(오거돈 시장)는 민선7기 2년차를 맞아, 시 관계부서와 관련 공공기관장과의 상시 소통과 협력 강화를 위해 「시-공공기관 협업추진단(이하 추진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추진단은 시정철학을 공유하고 주요 현안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며, 시 주관부서와 공공기관 간 유기적 상시 협업시스템 구축으로 신뢰도를 향상하고 시정발전을 함께 견인하기 위해 구성되었다.

 

 부산시 실장을 단장으로 관련 국·본부장, 공공기관장으로 구성되며, 기관별 특성을 고려하여 정책연구, 도시개발, 경제진흥, 문화관광 4개 분야로 편성되었다. 최근 오거돈 부산시장이 밝힌 민선7기 제2기 실국장 중심의 시정 운영 체제 강화와 맥을 같이 한다.

 

 분야별 소속 공공기관으로는 ❶정책연구 분야에는 부산연구원, 인재평생교육진흥원, 여성가족개발원, 복지개발원, 부산의료원, ❷도시개발 분야에는 교통공사, 도시공사, 시설공단, 환경공단, 도시재생지원센터, ❸경제진흥 분야에는 테크노파크, 신용보증재단, 정보산업진흥원, 디자인센터, 경제진흥원, 산업과학혁신원, ❹문화관광 분야에는 관광공사, 스포원, 벡스코, 아시아드CC, 영화의 전당, 문화재단, 문화회관, 영어방송재단, 국제교류재단이 포함될 예정이다.

 

 추진단은 12월 중 첫 정기회의를 시작으로 매월 두차례 정기회의 및 분기별 시장 보고, 상·하반기 전체 보고회를 통해 각종 시정현안에 대하여 적극 대처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부산시는 지난해 7월부터 공공기관에 대한 고강도 혁신을 추진하고 있으며, ▲공공기관 혁신 가이드라인 배포, ▲경영혁신추진단 구성, ▲기관장 임기 2+1 책임제 도입, ▲공공기관 1단계 혁신로드맵 발표 등 공공기관에 대한 체계적이고 내실 있는 변화와 혁신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시-공공기관 협업추진단 운영으로 시민에게 사랑받는 공공기관으로 거듭나도록 혁신동력을 높이는 한편, 민선7기 제2기 시정 혁신체제를 서둘러 갖추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mskim55515.netpro.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