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의 금융기업들 핀테크 금융도시 싱가포르에 첫선

부산시와 유-스페이스 BIFC 입주기업, 「싱가포르 핀테크 페스티벌」 참가
기사입력 2019.11.08 10:29 조회수 682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 11.11.~15. 세계무대에 부산 기업 알리고 싱가포르 투자기업(VC) 대상으로 투자유치 나서

◈ 입주기업 2개사는 페스티벌에 한국관 부스 전시 참가, 입주기업 4개사는 위워크 오피스에서 싱가포르 소재 투자기업(VC)들과 집중 설명회 개최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11일부터 15일까지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 핀테크 전문 전시 및 콘퍼런스 행사인 ‘2019 싱가포르 핀테크 페스티벌’에 참가 유-스페이스(U-Space) BIFC 입주기업들과 함께 참가한다고 밝혔다.

 

 유-스페이스(U-Space) BIFC 입주한 지역기업들이 지난해 130개국 45,000여 명, 16개 국가관 500개 업체가 참가한 세계 최대 규모 핀테크 전문 전시 및 콘퍼런스 행사인 ‘싱가포르 핀테크 페스티벌’에서 세계무대에 기업을 알리고 싱가포르 소재 투자기업(VC)들을 대상으로 투자유치에도 나서는 것이다.

 

 이번 페스티벌의 한국관에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금융위원회, 서울시 등과 함께 부산에서도 ㈜에이아이플랫폼과 ㈜플라밍고가 신용보증기금의 지원을 받아 부스 전시와 미니 데모데이 등에 참가한다.

 

 또한, 이들 2개 기업과 함께 ㈜퍼스트페이먼트, (유)블루바이저시스템은 13일 위워크(WeWork) 싱가포르점에서 싱가포르 소재 4개 투자기업(VC)을 대상으로 집중 투자유치 설명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기업들의 싱가포르 투자설명회 참여는 유-스페이스(U-Space) BIFC를 직․간접적으로 지원하는 부산시와 BNK금융그룹, 위워크 랩스(WeWork Labs)는 물론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신용보증기금의 지원을 통해 성사되었으며, 내년에는 참여기업과 설명회 기회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윤일 부산시 일자리경제실장은 “11월 부산에서 개최되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계기로 한류 바람을 타고 부산에 강점이 있는 많은 스타트업이 신남방과 신북방 지역에 진출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에 힘을 보태겠다.”라고 전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mskim55515.netpro.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